시즈닝(seasoning) – Paradise

시즈닝(seasoning) – Paradise

가끔 일상 속에서 반복되던 일들이 특별하게 다가올 때가 있다. 매일 보던 집 앞의 꽃이 갑자기 아름다워 보인다던가… 파라다이스는 비좁고 답답하기만 했던 방을 전혀 다른 시각으로 풀어본 곡이다. 주말에 아무 약속 없이 혼자 TV를 보는 비좁은 방, 하지만 생각을 조금 바꾸면, 마음껏 먹을 수도 있고, 또 춤을 출수도 있는 나만의 ‘파라다이스’가 될 수도 있지 않을까라는 생각이 들었다. 애써 긍정의 회로를 돌려보지만, 사실 이 곡은 남들 이목을 신경 쓰고, 부러워했던 나에게 “괜찮아”라는 위로를 던지는 곡이다.

Comments are closed.